트라우마로 인한 두려움과 우울: 급성 스트레스 장애와 외상후 스트레스 장애

잊었던 과거 트라우마의 재경험
알 수 없는 이유로 감정이 폭발하고
사랑하는 사람에게 상처주는 말을 하고 말았다...

외상 후 스트레스 장애(PTSD, Post-traumatic Stress Disorder)는 성폭력이나 학교폭력과 같은 범죄자연재해사고 등을 경험한 후에 트라우마로 인하여 오랜 기간 고통 받는 정신적 후유증을 말합니다. 갑자기 이유없이 과거에 겪었던 트라우마가 떠오르고 이 인한 공포감이나 분노불안무기력감에서 벗어나기 어렵다면 외상  스트레스 장애 겪고 있는 것은 아닌 살펴볼 필요가 있습니다. 

 

대체로 트라우마가 발생한 개월 이내에 자연스럽게 사라지지 않고 유지되거나 심화된다면, 외상 후 스트레스 장애 PTSD가 아닌지 염두에 두며 곧바로 심리치료를 시작하는 것이 좋습니다. 

기억하고 싶지 않아 깊이 숨겨둔 나만의 비밀,

마음 속 감옥에 자신을 가두는 트라우마

외상후 스트레스 장애의 대표적인 증상은 다음과 같습니다.  

재경험 증상: 침투적이고 반복적으로 트라우마가 떠오르며, 감정적으로 극심한 고통을 겪고 악몽을 꾸거나 플래쉬백을 경험하기도 합니다. 

 

회피 증상: 원치 않는 재경험 증상을 피하기 위해서 특정 장소와 활동, 사람들을 피하고 생각과 감정을 피하면서 일상 기능성이 저하되는 경험을 합니다. 

 

과각성 증상: 늘 불안하고 긴장되어 있으며, 수면에 어려움을 겪고 집중력이 저하됩니다. 주변을 경계하고 작은 소리나 움직임에 깜짝 놀라는 경험을 합니다.  

20190622_091545

이와 비슷한 증상이나 어려움을 겪고 있다면, 아래의 전문 심리치료 프로그램을 통해 도움을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