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hool of Life 액티브러닝센터 ㅣ포스트

 ”I Can!” 시리즈언어& 신경심리자폐스펙트럼 이야기 ㅣ  School of Life 소식

vegetable salad with wheat bread on the side

지문에서 주요 키워드 찾아내기 : 닭가슴살 골라내기

언어학습 지체로 인해 글이 조금이라도 길어지거나 어려우면 금방 읽기를 포기하던 아이를 위한 심리교육적 전략
"이제는 읽은 문장 혹은 문단에서 중요한 단어나 개념을 찾아내는 것은 물론, 나아가 포기하지 않고 끝까지 긴 글을 읽는 훈련을 자신감 있게 해낼 수 있습니다."
김예경 Yekyung Kim, BSc.

언어학습 지체로 인해 글이 조금이라도 길어지거나 어려우면 금방 읽기를 포기하던 아이가 School of Life – 액티브 러닝 센터에 오게 되었습니다. 글을 읽어도 중심 내용이 무엇인지, 어떤 것이 중요한 내용인지 파악하는 것이 어려워서 학년에 맞는 지식 습득이 매우 어려워진 상태였습니다. 

우선 아이가 학습에 흥미를 가지고 읽은 글에서 중요한 내용을 찾을 수 있도록 아이의 관심사를 학습 상황으로 끌어오는 전략을 도입했습니다. 어휘력 증진을 위한 훈련을 동반하며 지문을 아이에게 친숙한 “닭가슴살 샐러드”에 빗댄 후 그 중 중요한 내용에 해당하는 “닭가슴살”만 골라내는 연습을 수 개월 동안 반복했습니다.  


 

처음에는 아이가 가장 눈에 띄는 문장의 첫 단어 혹은 끝 단어를 “닭가슴살”로 고르거나 글이 한두 줄만 더 길어져도 “모르겠어요”라고 하며 포기하기 일쑤였습니다. 하지만 어휘력이 점차 증진됨에 따라 문장들이 이해가 가기 시작했고 “중요한 내용”이라는 개념까지 이해한 후부터는 “모르겠어요”라고 하며 넘어가려는 태도가 눈에 띄게 줄기 시작했습니다.

이제 이 아이는 읽은 문장 혹은 문단에서 중요한 단어나 개념을 찾아내는 것은 물론, 나아가 포기하지 않고 끝까지 긴 글을 읽는 훈련을 자신감 있게 해낼 수 있습니다.

추천글

이문화간 능력, Intercultural Competence(ICC)

이문화간 능력(Intercultural Competence, ICC)은 다양한 문화권의 사람들과 소통할 때
그들의 문화와 언어를 자연스럽게 받아들이고 적절하게 구사할 수 있는 능력을 의미합니다.

몸으로, 이야기로 습득하는 언어

아이들의 모국어는 한국어, 영어, 혹은 다른 언어로 제각기 다를 수 있습니다. 하지만 몸동작, 혹은 이야기로 익히는 언어습득전략은 언어발달 과정에서 어려움을 겪는 아이들을 위한 심리교육적 임상연구결과 기반으로 개발된 액티브 러닝 프로그램의 주요 전략 가운데 하나로, 모국어 혹은 제2언어를 정확하게 습득하는 데에 매우 효과적입니다.

서울특별시 송파구 법원로 90, 12층
지도바로가기

02 557 8823

info@thetreeg.com

화 – 금요일 : 10:00 AM – 7:00 PM KST
토요일: 9:00 AM – 6:00 PM KST
월요일: 휴무

Copyright © 2021 the Tree Group. All Rights Reserved.